쿠팡, 케빈 워시 前 미국 연준 이사 영입

김호선 기자 netcruise@sbs.co.kr

작성 2019.10.09 11: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케빈 워시 전 미국 연방준비위원회 이사가 쿠팡의 새 이사회 구성원으로 합류했습니다.

워시 이사는 미국 공공정책 전문 싱크탱크인 스탠퍼드대 후버 연구소에서 '저명 방문 석학'으로 선정돼 이 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강의 중입니다.

워시 이사는 미국 연준 이사회 이사로 조지 부시와 오바마 행정부에 걸쳐 주요 20개국 정상회담 대표단으로 활약했습니다.

워시 이사는 "쿠팡은 혁신의 최전방에 서 있는 기업"이라며 "쿠팡의 성장은 놀랍고, 고객 경험은 독보적이다. 이런 회사의 이사회 구성원으로 참여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어 "쿠팡의 독창적인 창업자이자 CEO인 김범석 대표가 비전을 실현하는 과정을 돕고 싶다"고 덧붙였습니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쿠팡이 성장하고 혁신하는 데 워시 전 이사의 전문성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