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장제원 "인권에도 네 편 내 편 있나…개혁 가장한 수사외압"

장민성 기자 ms@sbs.co.kr

작성 2019.10.07 17: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오늘(7일) 서울고등검찰청 청사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정부와 여당이 검찰 개혁이라는 미명 하에 검찰을 압박하고 검찰 수사를 방해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장 의원은 이날 배성범 서울중앙지검장에게 질의를 하면서 "인권에도 네 편 내 편이 있느냐. 피의사실 공표를 즐기던 분들이 이제는 피의사실 공표하지 말라고 중앙지검을 공격하고 있다. 이건 명백하게 수사 외압이고 수사 압력"이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장 의원은 "피의사실 공표가 잘못된 것은 맞지만 왜 조국 장관 수사를 할 때 이 문제로 검찰을 공격하냐는 것"이라며 "자신들의 사건은 검찰의 범죄고, 남의 사건은 국민의 알권리라고 한다"고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배 지검장은 장 의원의 질의에 "정치적 고려 없이 사실을 토대로 객관적인 수사를 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영상편집 : 박승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