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강다니엘♥지효' 오작교?…임슬옹 SNS 상황 '아수라장'

SBS 뉴스

작성 2019.08.06 15: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강다니엘♥지효 오작교?…임슬옹 SNS 상황 아수라장
'강다니엘♥지효' 커플의 '오작교' 역할을 한 사람이 그룹 2AM 멤버 임슬옹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임슬옹의 SNS에서 팬들의 설전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지난 5일 스포티비뉴스는 가요 관계자 다수의 말을 인용해 강다니엘과 지효의 오작교 역할을 한 사람이 임슬옹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매체에 따르면, 강다니엘은 그룹 워너원 활동 시절부터 임슬옹을 믿고 잘 따랐으며, 지효는 임슬옹과 같은 소속사 식구로서 연습생 때부터 친분을 이어왔습니다.

이에 강다니엘, 지효 모두와 친분이 있는 임슬옹이 이들의 연결고리 역할을 했다고 매체는 설명했습니다.

강다니엘과 지효의 열애설을 최초 보도한 연예 매체 디스패치 역시 "한 측근이 '강다니엘과 친하고 지효와 가까운 아이돌 출신 선배가 다리를 놓았다'고 귀띔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이후 이 '아이돌 출신 선배'가 임슬옹인 것으로 알려지자, 일부 팬들은 그의 SNS에 찾아가 항의 댓글을 쏟아냈습니다.

강다니엘과 지효의 팬들은 "왜 그랬어요", "원인 제공자", "너무 슬프다", "오지랖", "지효 내놔라" 등 항의성 댓글을 남겼습니다. 이에 맞선 임슬옹 팬들은 "사귀는 건 둘인데 왜 임슬옹에게 그러냐", "여기서 화풀이라니", "임슬옹은 연결해준 거고 자기들이 좋다고 연애하는데 무슨 상관이냐", "누가 보면 안 만난다는 사람 둘 억지로 잡아다가 소개시킨 줄 알겠네", "생각 없이 댓글 달지 말아라"라고 분노하며 설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강다니엘과 지효는 열애설이 불거지자 양측 소속사를 통해 "서로 호감을 느끼고 만나는 사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후 강다니엘은 공식 홈페이지에 열애 인정 후 첫 심경을 밝히며 장문의 글로 팬들에게 미안함과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사진=강다니엘·트와이스·임슬옹 SNS)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