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연주, 불법 촬영물 문제에 일침…"범죄라는 것 알길"

SBS 뉴스

작성 2019.07.11 13: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하연주, 불법 촬영물 문제에 일침…"범죄라는 것 알길"
배우 하연주가 불법 촬영물 범죄, 온라인 성희롱 문제 등에 대해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며 소신을 밝혔다.

11일 하연주는 자신의 SNS에서 "차량 호출 플랫폼 '타다'의 남자 기사들이 단체 채팅방에서 여성 승객들을 불법촬영하거나 성희롱 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 사건 이전에 이미 뉴스에서 더 심한 일이 일어난 것도 봤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이어 하연주는 "비단 채팅방에서만 일어나는 일이 아니다. 남성 커뮤니티에서 불법 촬영물, 성희롱 게시글, 댓글들이 공유된다."면서 "이런 행동들이 모두 '범죄'라는 걸, 가해자가 엄벌에 처해진다는 걸 알아야 범죄를 줄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하연주는 2008년 MBC '그 분이 오신다'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굿바이 미스터블랙'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IQ 148 이상에게 자격요건이 주어지는 비영리단체 멘사회원으로도 알려져 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