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리나, 언니 비너스와 맞대결 앞두고 기권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19.05.15 08: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세리나, 언니 비너스와 맞대결 앞두고 기권
세리나 윌리엄스(11위)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단식 2회전에서 기권했습니다.

윌리엄스는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리는 대회 사흘째 단식 2회전에서 언니 비너스 윌리엄스(50위)를 상대할 예정이었으나 왼쪽 무릎 부상으로 경기를 포기했습니다.

세리나는 팬들에게 사과의 말을 전하며 "프랑스오픈과 내년 이 대회에서 다시 팬들과 만나도록 재활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힘들이지 않고 2회전을 통과한 언니 비너스는 16강전에서 슬론 스티븐스(8위·미국)-요해나 콘타(42위·영국) 경기 승자를 갖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