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남편이 성폭행범?" 악성 루머에 법적 대응 예고한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SBS뉴스

작성 2019.04.08 10: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남편이 성폭행범?" 악성 루머에 법적 대응 예고한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네이버 인기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가 악성 루머를 퍼뜨린 누리꾼에 대해 법적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야옹이 작가는 오늘(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트위터에 공개된 악성루머 게시물 캡처본을 공개하며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진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남편이 성폭행범?공개된 캡처본에 따르면, 한 트위터 이용자는 "헐 맞다. 여신강림 작가 남편 성폭행범인데 작가가 아니라고 우리 남편 그럴 사람 아니라고 그랬다던데 법정에서 심판받으니까 성폭행한 거 맞았다는데. 나 왜 이거 처음 알았지"라는 내용의 글을 공개했습니다.

한 누리꾼이 "정말이냐"고 묻자, 이 트위터 이용자는 "저도 살짝 들은 거라 잘은 모르겠는데 제 미술학원 선생님이 말해줬다"는 답글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이에 야옹이 작가는 "현재 트위터에서 허위 사실을 공유하는 글이 올라와 있다는 이야기와 함께 해당 화면을 PDF 파일로 제보받았다"며 "해당 글은 허위사실 유포에 해당하는 동시에 작가인 저에 대한 명예 훼손이다"라고 입을 열었습니다.

그는 "저의 작품에 대해 이런저런 의견을 갖고 자유롭게 토론하는 것은 괜찮은데, 작품이 아닌 사적인 영역에 대해 사실무근, 도를 넘은 발언을 하는 경우 강력하게 법적으로 대응하려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여신강림 작가를 특정해 유언비어 하는 분들에게는 합의와 선처 없는 고소를 진행하겠다"고 경고했습니다.'여신강림' 웹툰 작가 야옹이 실물 공개…누리꾼 '진짜 여신이었다야옹이 작가의 웹툰 '여신강림'은 현재 네이버에서 연재 중인 웹툰으로, 연재 3주 만에 네이버 웹툰 1위를 기록하며 주목을 받았습니다.'여신강림' 웹툰 작가 야옹이 실물 공개…누리꾼 '진짜 여신이었다최근 야옹이 작가는 '여신강림' 연재 1주년을 맞아 인터뷰와 함께 실물을 처음으로 공개하면서, '여신강림' 제목만큼이나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며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큰 화제를 모았습니다.

(구성=한류경 에디터, 검토=김도균, 사진=야옹이 작가·네이버 웹툰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