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 염정아 "'SKY 캐슬'과의 차이점? 엄마보다 여자"

SBS뉴스

작성 2019.03.13 14: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성년 염정아 "SKY 캐슬과의 차이점? 엄마보다 여자"
배우 염정아가 영화 '미성년'과 드라마 'SKY 캐슬' 속 캐릭터의 차이점을 밝혔다.

13일 오전 서울 신사동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미성년'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염정아는 "'미성년'의 영주가 'SKY 캐슬' 속 엄마 한서진과 다른 점은 모성애보다는 여자의 마음이 더 크다는 것이다"라며 이 같이 전했다.

영화에서 주리의 엄마이자, 대원의 아내인 '영주' 역을 맡았다. 영주는 남편의 비밀을 알고도 비밀로 하려고 한다.

염정아는 "영주한테 중요한 것은 딸이 아빠의 비밀을 알게 된 것이다. 고등학교 1학년인 딸이 흔들릴까 봐 꿋꿋이 지켜나가려고 덤덤한 척한다. 그 마음에 관객도 공감하셨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미성년'은 평온했던 일상을 뒤흔든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두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배우 김윤석이 데뷔작으로도 화제를 모으는 작품이다.



<사진 = 백승철 기자>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