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상습 도박' 슈, 논란 후 첫 SNS 활동…공개한 사진 보니

SBS뉴스

작성 2019.03.06 13: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상습 도박 슈, 논란 후 첫 SNS 활동…공개한 사진 보니
S.E.S 멤버 슈가 '상습 도박' 논란 후 처음으로 SNS 활동을 재개했다가 논란이 일자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습니다.

슈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 슈는 바다를 배경으로 자녀들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원피스를 입은 채 일상을 만끽하는 슈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하지만 이를 본 일부 누리꾼들은 슈가 자숙 기간 중인 만큼 아직은 SNS 활동을 재개할 적절한 시기가 아니라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이에 슈는 사진을 삭제하고,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습니다.'해외 원정도박' S.E.S 슈, 첫 재판 (사진=연합뉴스)앞서 슈는 상습 도박 혐의로 지난달 18일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80시간을 선고받았습니다.

슈는 선고 후 "호기심으로 시작했다가 점점 변해가는 제 모습이 끔찍하고 창피했다"며 "스스로 빠져나갈 수 없었는데 이렇게 처벌과 사회적 질타를 통해 이 늪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됐다"고 털어놨습니다.

이어 "너무 죄송하고, 제 아이들에게도 창피하고 미안하다.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사죄했습니다.

(구성= 한류경 에디터, 사진= 슈 인스타그램, 연합뉴스)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