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출고 : 2019.08.04 16:20
뉴미디어저널리즘 - SBS 뉴스

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노노재팬(일본 불매운동)이 들불처럼 번지는 가운데 4일 부산에서 대마도로 향하는 한 여객선 좌석이 텅 비어 있다. 좌석 440석을 보유한 이 여객선은 휴가철 성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예약이 저조해 출발 전일까지 왕복요금을 2만대까지 할인판매했으나 탑승률 30% 내외에 그쳤다. 현지 매체인 나가사키 신문은 지난달 31일 일본 불매운동의 영향으로 한국인 관광객이 급감해 대마도 관광산업이 타격을 입고 있다고 보도했다.

#지소미아 종료와 한일 경제전쟁
#포토뉴스

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4일 대마도 히타카츠항 국제터미널 단체여행 버스 주차장이 한산한 모습.

#지소미아 종료와 한일 경제전쟁
#포토뉴스

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지소미아 종료와 한일 경제전쟁
#포토뉴스

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4일 대마도 히타카츠 거리가 우리나라관광객이 없어 한산한 모습.

#지소미아 종료와 한일 경제전쟁
#포토뉴스

대마도행 여객선 '텅텅'…대마도 거리도 '썰렁'

4일 대마도 히타카츠 한 대형마트가 우리나라 관광객이 없어 한산한 모습.

#지소미아 종료와 한일 경제전쟁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