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강점기때 독립자금 모은 100년 됐다는 헬스장

일제강점기때 독립자금 모은 100년 됐다는 헬스장

김윤수PD, 하현종 총괄PD

작성 2021.11.20 11: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충북 괴산의 한 헬스장, 외관부터 심상치 않은데요. 이곳엔 젊은 시절 무려 3대 운동(벤치프레스, 데드리프트, 스쿼트)중량을 760kg 들었다는 할아버지 관장님이 있습니다. 운동경력만 50년, 헬스장을 운영한 지는 무려 30년이 넘었다는데요. 그런데 이 헬스장 건물은 과거 일제강점기 당시에도 체육관으로 쓰이며 몰래 독립자금을 모은 장소라고 하는데요. 엄청난 사연을 가지고 있는 헬스장과 관장님을 스브스뉴스가 만나봤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기획 하현종 / 프로듀서 박수정 / 편집 안송아 / 촬영 정훈 안예나 / 담당인턴 정유현 / 연출 김윤수 
스브스뉴스 "구매하면 포카만 와요…" 발매되자마자 케이팝 커뮤니티에서 난리 난 앨범 / 스브스뉴스
그래픽카드 업계의 새로운 큰 손을 소개합니다 / 오목교 전자상가 스브스뉴스 그래픽카드 업계의 새로운 큰 손을 소개합니다 / 오목교 전자상가
강제 솔로지옥? 마트에 갇히고 유니클X에 갇히는 중국인들 스브스뉴스 강제 솔로지옥? 마트에 갇히고 유니클X에 갇히는 중국인들
단순한 소화불량 아닐지도? 다양한 공황장애 증상들 /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단순한 소화불량 아닐지도? 다양한 공황장애 증상들 /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