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 없으면 9만 원을 100만 원으로 내야 합니다

'이것' 없으면 9만 원을 100만 원으로 내야 합니다

하현종 총괄PD

작성 2021.01.15 20: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매일 수십 개의 약을 먹으며 증상을 관리하고 있는 파킨슨병 환자 정수복 씨.
그는 최근 약값 9만 원을 지불하다가 약사에게 놀라운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정수복 씨가 구매한 3개월치 약이 사실은 100만 원 가까이한다는 겁니다.
어떻게 100만 원이 9만 원이 될 수 있었던 걸까요?

국민 대부분이 돈을 내고 있지만 잘 모르고 있다는 이 제도, 스브스뉴스가 소개합니다.

총괄 프로듀서 하현종/ 프로듀서 이아리따/ 연출 구민경/ 촬영 서지민/ 편집 문소라/ 내레이션 박채운/ 담당 인턴 최민경/ 제작지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