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탁기에서 뚱바가 왜 나와?…바나나우유를 씻어야 하는 이유

세탁기에서 뚱바가 왜 나와?…바나나우유를 씻어야 하는 이유

스브스뉴스 기자

작성 2020.08.08 09: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바나나맛 우유를
세탁하면 벌어지는 일 이미지 크게보기
집안을 화사하게 바꿔줄 발랄한 컬러,
부드러운 곡선형의 디자인을 갖춘
이 세탁기!
그런데, 바나나맛 우유통을 세탁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Q. 세탁기로 뭐 하시는 거예요?

“바나나맛 우유 3개 사와서
세척하고 있어요. ㅎㅎㅎ
이거 하려고 멀리서 왔어요”

- 하수민 / 22세 이미지 크게보기
“우유 통을 세척하는 거예요.
씻어서 재활용 하면 좋으니까요!”

- 김유석 / 30세

재활용..?
이미 잘 되고 있는 거 아니었어? 이미지 크게보기
OECD 국가 중 분리수거로 2위?

우리나라의 분리수거율은
다른 나라에 비해 매우 높은 수준입니다. 
하지만 실제 재활용되는 비율은 
그렇게 높지 않습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스티커, 라벨 등 이물질을 제거한 후
깨끗이 세척해 분리수거 해야 합니다.
그런 게 배출 단계에서 잘 안 되고 있기 때문에
소각된다고 봐야 하죠.”

- 홍수열 /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장

분리수거를 하더라도
이물질 세척과 재질 별 분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재활용 되지 못하고 다시 버려지는 겁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그래서 등장한 바나나맛 우유 세탁기!

“뚜껑을 뜯고 용기를 씻어
분리배출 하면 100% 재활용이 됩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일상 속에서
분리배출을 올바르게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김하나 / 빙그레 마케팅팀 대리 이미지 크게보기
SNS에선 올바른 재활용 방법을 알리는
플라스틱 통 씻어 버리기 챌린지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활용 쓰레기를 제대로 버리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버리기 전에 씻고
스티커, 뚜껑 등을 떼고
재질 별로 모아버리면 끝! 이미지 크게보기
버려진 쓰레기를 다시 태어나게 할 수 있는
‘씻고, 떼고, 재질 별로 모아 버리기’

오늘부터 ‘찐’환경 분리수거,
제대로 실천해보는 건 어떨까요? 이미지 크게보기

성수동의 한 카페. 많은 사람들이 줄을 서서 체험을 기다리는 건, 다름 아닌 바나나맛 우유통을 씻고 있는 세탁기입니다. 한 유제품 회사에서 친환경 캠페인을 연 건데, 대체 어떻게 된 걸까요?

우리나라의 분리수거와 재활용률의 실태, 스브스뉴스가 알아봤습니다.

글·구성 : 김유진, 홍진솔 인턴 / 그래픽 : 김하경 / 기획 : 이아리따 / 제작지원 : 빙그레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