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티의 스쿨버스 EP.6] 한국 애니고 어떻게 들어갔어??? 본격 한애고 합격ssul.부터 최애 장비까지 탈탈 털어봄^^b

정연 기자 cykite@sbs.co.kr

작성 2019.04.17 20: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애니고 현실은요... (할말넘많)'

지난 '스쿨버스 5화 : 애니고 학생들은 덕후라는 게 학계의 정설?'편에 애니고 입시부터, 학교 분위기까지 궁금해하는 댓글들이 달렸다. 그래서 준비한 '애니고 학생들에게 직접 들어보는 애니고 썰' 편!
애니고를 대표해, 애니과 3학년 김솔, 컴퓨터게임제작과 3학년 이진영 학생이 나왔다. 인문계의 문과, 이과가 다르듯 같은 질문에도 애니과, 컴게과 두 학생의 입장이 다르다. 내신 200점 만점 중 190이 넘는 친구들이 90% 이상이라는 김솔 학생 옆에서 괜스레 머쓱해 하는 이진영 학생... (머쓱타드) 애니고 학생들은 입시 준비를 어떻게 했는지부터 어떤 장비를 쓰고, 어떻게 학교생활을 하는지까지. 진솔하게 이야기해보았다.

책임 프로듀서/ 하현종 프로듀서/ 정연 조기호 구성/ 김미정 촬영/ 정상보 문소라 오채영 정훈 디자인·CG/ 백나은 조연출/ 나유정 인턴 최수민 인턴 연출/ 이예나 촬영협조/ 한국애니메이션고등학교


(SBS 스브스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