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정 하나면 충분하다!…덴마크에 등장한 '나무 거인들'

열정 하나면 충분하다!…덴마크에 등장한 '나무 거인들'

채희선 기자 hschae@sbs.co.kr

작성 2018.02.01 15:33 수정 2018.02.04 14: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덴마크 코펜하겐 숲에 서는 
나무 거인 사랑스러운 나무 거인을 보기 위해 숲을 찾는 수많은 관광객들 이 귀여운 나무 거인에겐 범상치 않은 출생의 비밀이 있습니다 100% 건축 폐기물을 재활용해 만들어졌습니다 덴마크의 재활용 예술가 토마스 담보와 자원봉사자들이 폐기물을 조각조각 붙여 작품을 완성한 겁니다 "앞으로 저는 작품을 계속 만들겁니다." "재활용의 중요성을 세상에 알리기 위해서죠" 누구든지 자신의 생각과 아이디어만 있으면 창조할 수 있는
메이커 시대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창의성 상상력 아이디어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메이커들이 늘고 있습니다 돈이 없어도 열정 하나면 충분합니다 버려진 배터리를 재활용한 보조배터리 개발자 인라이튼 신기용 대표 "스마트폰을 바꿀 때마다 
버려지는 배터리를 재활용할 수 없을까" "아이디어는 떠올랐는데 
창업할 돈도 없고 
막막했죠." 신 대표는 무한상상실을 통해 
작업 공간도 마련했고
전문가까지 소개받아
창업할 수 있었습니다.
 이렇게 탄생한 보조배터리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에서 하루만에 3000만 원어치가 팔려나갔습니다. 과학관·미술관·대학교 등에 있는
[무한상상실]에서는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3D 프린터를 활용한 제작 예술가들의 아트 워크숍 혹시 떠오르는 아이디어 있나요? 열정만 있으면 당신도 메이커가 될 수 있습니다


덴마크 코펜하겐에는 여행객들 사이 꼭 봐야 한다는 '나무 거인들'의 숲이 있습니다. 그런데 웅장하면서도 귀여운 모습의 이 나무 거인들은 놀랍게도 재활용 예술가 토마스 담보가 건축물 폐기물을 재활용해 만든 작품입니다. 이렇듯 개인도 놀라운 것을 만들어내는 메이커의 시대가 도래했습니다. 우리나라에도 메이커가 갈수록 늘어나고 있습니다. 경제적 부담 없이 원하는 것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 받는 '무한상상실'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프로듀서 : 하현종 / 연출 : 채희선 하대석 / 편집 CG :윤우림 / 제작지원 : 무한상상실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