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1월 수출 9.1% ↑…예상 밖 플러스 반전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19.02.14 13: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중국 1월 수출 9.1% ↑…예상 밖 플러스 반전
지난달 중국의 수출 증가율이 시장의 예상보다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국 해관총서에 따르면 1월 중국의 수출액은 2천175억7천만 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9.1% 증가했습니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 전망치 -3.3%를 크게 웃도는 수치입니다.

중국의 월간 수출 증가율은 전달 -4.4%를 기록해 작년 3월 이후 처음으로 마이너스로 전환했는데, 불과 한 달 만에 큰 폭으로 반전된 겁니다.

1월 중국의 수입액은 1천784억1천만 달러로 작년 1월 대비 1.5% 감소해 두 달 연속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다만 전달 -7.6%와 비교하면 감소 폭이 크게 줄었습니다.

미·중 무역 전쟁의 여파로 경기 둔화 추세가 가팔라지면서 소비 심리도 크게 위축돼 중국내 수요가 둔화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중국의 1월 무역수지는 391억6천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습니다.

미·중 무역 전쟁 출구 모색을 위해 양국 정부는 오늘(14일)부터 베이징에서 고위급 협상을 벌입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