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다음 주 중반 이후 발표"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9.02.13 17:02 수정 2019.02.13 17: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당정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다음 주 중반 이후 발표"
더불어민주당과 고용노동부는 13일 국회에서 비공개 당정 협의회를 열고 내주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 방안을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한정애 정책위수석부의장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정 협의 후 "정부가 다음주 중반 이후 일단 단일된 안을 발표한다고 한다"고 밝혔습니다.

한 수석부의장은 "결정체계 개편과 관련해 전문가 의견과 노사 의견 수렴이 끝났고 국민 여론조사 결과가 다 나와 그동안 수렴한 의견들을 토대로 발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정부의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 초안에는 최저임금 결정 기준에 고용 수준, 경제성장률, 기업의 임금 지급 능력 등을 포함한 '경제 상황'을 추가한다는 내용이 담겨 있습니다.

당정은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 문제나 국제노동기구 (ILO) 핵심협약 비준 문제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논의 결과를 지켜보기로 했습니다.

한 수석부의장은 "오늘 정부로부터 탄력근로제와 ILO 핵심협약 비준과 관련한 경사노위의 논의 내용을 보고 받았다"며 "경사노위 결과를 보고 나서 후속 조치를 하자는 입장"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협의회에는 이재갑 노동부 장관과 청와대 정태호 일자리수석, 조성재 고용노동비서관 등도 함께 자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