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아이린, 北김정은 위원장 옆에서 사진 찍은 이유?…'가로채널'서 공개

SBS뉴스

작성 2019.02.13 14: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레드벨벳 아이린, 北김정은 위원장 옆에서 사진 찍은 이유?…가로채널서 공개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이 강호동과의 대결을 위해 SBS '가로채!널'(이하 '가로채널')에 출격한다.

오는 14일 방송될 '가로채널'에는 레드벨벳 아이린이 '강호동의 하찮은 대결 - 강.하.대'(이하 '강하대')의 열두 번째 승부사로 나선다. 이번 대결은 지난 방송에 출연 당시 냉철한 분석으로 강호동과의 가위바위보 게임에서 승리했던 아이린이 출연 의사를 밝히며 성사됐다.

앞서 진행된 실제 촬영 당시, 강호동과 아이린의 대결은 두 사람이 소속된 SM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이뤄졌다. 아이린은 음료를 주문하는 강호동의 뒤에서 깜짝 등장하며 그를 놀라게 해 시작부터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접전을 예고했다.

아이린과 만난 강호동은 지난 패배를 설욕하기 위해 가위바위보 재대결을 요청했다. 이에 아이린은 당당히 응수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강호동은 "오늘의 승부사는 데이터가 없는 상대"라며 아이린과의 대결에 시종일관 긴장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후 아이린은 지난해 평양 공연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아이린은 공연 후 촬영한 단체 사진에서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 바로 옆자리에 서며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에 아이린은 자신이 김정은 위원장 옆에서 사진을 찍게 된 사연을 솔직하게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평소 운동을 좋아한다는 아이린은 강호동에게 "윗몸일으키기는 이길 수 있다"라고 자신했다. 강호동이 이를 의심하자 아이린은 직접 윗몸일으키기를 선보이며 기선제압에 나섰다. 강호동은 아이린의 예상치 못한 운동 능력에 깜짝 놀라기도 했다.

본 대결이 시작되자 아이린은 불타는 승부욕을 보였다. 강호동은 아이린의 평소 차분한 이미지와 달리 욱(?) 하는 모습에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과연 두 사람이 펼치게 될 대결의 승자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지금껏 보지 못한 반전 매력을 뽐낸 아이린의 모습은 오는 14일 밤 11시 10분 방송될 '가로채널'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