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부산·세종 스마트시티 성공하면 한국 경제 일어설 것"

김정윤 기자 mymove@sbs.co.kr

작성 2019.02.13 11:25 수정 2019.02.13 11: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부산·세종 스마트시티 성공하면 한국 경제 일어설 것"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3일)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혁신전략 보고회'에 참석해 "부산시와 세종시를 세계에서 가장 앞서나가는 스마트시티로 조성하는 정부의 목표와 의지는 분명하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부산과 세종이 세계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성공하면 대한민국 경제는 선도형 경제로 일어날 수 있다"면서 "우리는 반드시 해낼 것"이라고 역설했습니다.

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은 경제 활력을 위해 지난해 10월 전북 군산을 방문한 걸 시작으로, 경북 포항, 경남 창원, 울산, 대전에 이은 6번째 지역경제 투어입니다.

2차 북미 정상회담 국면에서도 경제 활성화 행보를 계속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평화와 함께 경제를 국정운영의 주요 기조로 삼겠다는 메시지를 강조하려는 취지로 풀이됩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