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골목식당' 닭볶음탕 먹고 "미쳤다" 연발…그 이유는?

SBS뉴스

작성 2019.02.13 11: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크러쉬, 골목식당 닭볶음탕 먹고 "미쳤다" 연발…그 이유는?
가수 크러쉬가 '골목식당' 회기동 벽화골목을 방문해 닭볶음탕을 맛봤다.

13일 방송될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회기동 벽화골목'편 네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앞서 진행된 촬영 당시, 연예계 대표 '고막남친' 크러쉬가 '미리투어단'으로 회기동에 깜짝 방문했다. 크러쉬는 오전 일찍부터 닭요리집 앞에서 줄을 서는 것은 물론, 닭요리집에 대한 백종원의 첫 평가까지 줄줄이 꿰고 있어 '골목식당'의 열혈 시청자임을 입증했다.

마침내 닭볶음탕을 맛 본 크러쉬는 두 눈이 휘둥그레지며 "미쳤다!"를 연발해 지켜보던 MC들을 의아하게 했다. 또 닭볶음탕을 맛있게 먹은 후 상황실에 방문, 즉석에서 히트곡 'Beautiful'을 열창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대학생 시식단의 냉철한 평가를 받은 컵밥집은 '메뉴를 고민해보라'는 백종원의 숙제에 노량진 컵밥거리를 다시 다녀오는 등 고심 끝에 개발한 '신 메뉴'를 선보였다. 기존의 컵밥과는 확연히 다른 비주얼의 신 메뉴를 확인한 백종원은 컵밥집 사장님들을 위해 특별한 솔루션을 예고했다.

역시 대규모 시식단을 경험했던 피자집 사장님은 방송 이후 실제로 많은 손님들이 몰리자, 메뉴 축소의 필요성을 더욱 절실하게 실감했다고 밝혔다. 이에 사장님은 백종원과의 진지한 논의 끝에 피자전문점으로 거듭나기로 결정했고, 함께 시그니처 피자 연구에 나섰다. 피자를 사랑하는 두 사람이 모여 마침내 개성 있는 '신 메뉴'가 탄생했는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 것으로 보인다. 또 피자집에는 '얼굴천재' 차은우가 '미리투어단'으로 방문해 피자를 시식하기도 했다.

고깃집에서는 조보아가 신메뉴인 냉동삼겹살 굽기에 도전했다. 지난 번 양념목살 굽기에는 실패했지만, 이번엔 자타공인 '금손'으로서 냉동삼겹살 굽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13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