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아이 생각에 더 걱정"…잿빛 미세먼지 뒤덮인 아파트

오기쁨 에디터,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9.01.14 19:18 수정 2019.01.16 10: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제보] "아이 생각에 더 걱정"…잿빛 미세먼지 뒤덮인 아파트
'제보컷'입니다.

며칠째 고농도 미세먼지가 전국을 뒤덮어 숨쉬기가 답답합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에 전국 10개 시·도에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 중일 만큼 상황이 심각합니다.

경기 용인시에 사는 한 제보자께서 맑았던 날과 미세먼지가 가득한 오늘(14일) 촬영한 사진을 보내주셨습니다.
(▲ 가운데 흰색 막대를 좌우로 움직여보세요. 차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파트 고층에서 대기가 맑은 날 찍은 사진과 미세먼지로 뒤덮인 오늘 촬영한 사진입니다.

맑은 날 찍은 사진은 아파트 너머 먼 곳에 있는 산까지 한눈에 보입니다.

그러나 오늘 찍은 사진은 잿빛 미세먼지에 뒤덮여 아파트 건물을 제외하고는 아무것도 보이지 않습니다.
(▲ 가운데 흰색 막대를 좌우로 움직여보세요. 차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보자 심 모 씨는 "전에 찍어둔 사진과 비교해보니 미세먼지 차이가 너무 심하다"며 "아이를 키우고 있어 더욱 신경이 쓰인다. 미세먼지 없는 세상에 살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고농도 미세먼지는 내일(15일) 낮부터 찬 바람이 불어오면서 중부 지방부터 점차 해소될 전망입니다.   

시청자와 함께 만들어 가는 뉴스, SBS '제보 컷'입니다.

(제보 : 시청자 0756 님)   

▶ SBS 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채택 시 모바일상품권(1만 원)을 드립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