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양세찬-이주연, 자신들이 설치한 트랩 속 코코넛 보고 '비명'…역대급 겁쟁이 듀오

SBS뉴스

작성 2019.01.11 22: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글의 법칙 양세찬-이주연, 자신들이 설치한 트랩 속 코코넛 보고 비명…역대급 겁쟁이 듀오
역대급 겁쟁이 듀오가 등장했다.

11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북 마리아나'에서는 사냥에 나선 양세찬과 이주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박태환과 보나를 따라 크랩 사냥에 나섰다.

그러나 두 사람은 잔뜩 겁에 질려 사소한 것들에도 소리를 질렀다.

특히 자신들이 설치한 트랩 안을 살펴보던 두 사람은 코코넛을 발견하고 비명을 질렀다.

또한 서로 때문에 놀랐다며 투닥거려 웃음을 자아냈다.

그리고 양세찬은 날아가는 작은 날벌레에도 소스라치게 놀라며 비명을 질렀다.

이주연은 어둠 속에서 일손을 돕기 위해 투입된 멤버의 실루엣을 보고 "귀신 아니야?"라며 겁쟁이 같은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