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당분간 포근…바짝바짝 말라가는 대기 '불조심'

SBS뉴스

작성 2019.01.10 02: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반짝 날카로워졌던 추위가 다시 누그러졌습니다. 다시 당분간 예년보다 포근한 겨울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서울 낮 기온이 오늘은 4도, 내일 5도까지 오르면서 어제보다 3~4도가량 높겠습니다.

문제는 메마른 대기입니다. 벌써 몇 주째 이렇다 할 비 소식이 없어서 공기가 바짝바짝 말라가고 있습니다. 거듭 말씀드리지만, 항상 화재 사고를 조심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하늘 대체로 맑겠고 대기 흐름도 원활하겠습니다만 수도권과 충북 지방은 오전 한때 미세먼지 농도가 짙어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한파가 누그러졌어도 출근길은 조금 춥겠는데요. 서울 기온이 영하 6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낮 기온은 어제보다 1도에서 3도가량 높겠습니다. 서울과 대전이 4도, 광주와 대구가 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번 휴일과 주말에도 대체로 맑은 가운데 큰 추위 없는 날씨가 예상됩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