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서 체포된 화웨이 창업자 딸, 밴쿠버 법원 출석

박찬근 기자 geun@sbs.co.kr

작성 2018.12.08 04:33 수정 2018.12.08 04: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캐나다서 체포된 화웨이 창업자 딸, 밴쿠버 법원 출석
캐나다에서 체포된 중국 화웨이 창업자 런정페이의 딸이자 최고재무책임자인 멍완저우 부회장이 어제(7일) 현지 법원에 출석했다고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멍 부회장은 캐나다 밴쿠버에 있는 법원에 출석했으며 보석을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외신은 전했습니다.

멍 부회장은 중국 대표 기술기업인 화웨이가 미국의 대이란 제재를 어긴 의혹과 관련한 혐의로 조사 대상에 올랐으며 미 당국의 요청으로 지난 1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체포됐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미국은 멍 부회장 인도를 캐나다에 요청했으며 중국 측은 즉각 석방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