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브리핑] 정치인들 '단식 투쟁', 어떤 의미 가졌나

SBS뉴스

작성 2018.12.07 18: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단식 투쟁을 시작했습니다.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청와대와 민주당, 자유한국당에 요구하는 단식 투쟁입니다.

손 대표는 71세고, 이정미 대표는 52세입니다. 정치인들의 단식투쟁은 과연 어떤 의미를 지닌 정치적 행위인지, 그리고 이 시대에 단식투쟁이라는 방법이 적절한지를 놓고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에서 장시간 얘기해봤습니다.

여러분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영상 출처 :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 [HOT 브리핑] 모아보기

(SBS 뉴미디어부)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