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저의 개혁보수와 바른미래당 가는 길 맞지 않아 괴롭다"

이기성 기자 keatslee@sbs.co.kr

작성 2018.12.07 13: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승민 "저의 개혁보수와 바른미래당 가는 길 맞지 않아 괴롭다"
바른미래당 유승민 전 대표는 7일 "제가 생각하는 개혁보수와 바른미래당이 가는 길이 초점이랄까 방향이 조금 맞지 않다는 괴로움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 전 대표는 이날 서울대 경제학부 특강에 이은 질의응답에서 "바른미래당에서 '보수라는 말을 쓰지 말자, 왼쪽도 오른쪽도 아니고 중도다'라고 이야기하는 분들과 안보와 경제, 복지에 대해 생각을 같이할 수 없는 부분이 있어서 괴롭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당이 어디로 가는지 밝히지도 않은 채 자유한국당을 대체하겠다고 하면 안 통하겠죠"라고 말했습니다.

이는 "바른미래당 안에서 개혁보수가 얼마나 이뤄질지 불안하다"는 지난달 29일 연세대 강연에서의 발언보다 한층 수위를 높여 바른미래당의 정체성을 비판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나아가 야권발 정계개편 가능성이 계속 거론되는 상황에서 유 전 대표가 모종의 결단을 하는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낳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