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이 김, 평창 이후 첫 스노보드 월드컵서 예선 1위

하성룡 기자 hahahoho@sbs.co.kr

작성 2018.12.07 10:06 수정 2018.12.07 10: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클로이 김, 평창 이후 첫 스노보드 월드컵서 예선 1위
재미교포 스노보드 선수인 클로이 김이 올해 2월 평창올림픽 이후 처음 출전한 월드컵 대회 예선에서 가볍게 1위를 차지했습니다.

클로이 김은 미국 콜로라도주 코퍼 마운틴에서 열린 국제스키연맹 스노보드 월드컵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에서 95.25점으로 1위에 올랐습니다.

평창올림픽 같은 부문에서 압도적인 기량을 보이며 금메달을 따낸 클로이 김은 이틀 뒤 열리는 결선에서 시즌 첫 월드컵 우승에 도전합니다.

클로이 김은 평창올림픽 결선에서 혼자 90점대인 98.25점을 획득해 우승했습니다.

이날 예선에서도 90점대 득점은 클로이 김 혼자였습니다.

평창올림픽 동메달리스트인 에어리얼 골드가 84.50점으로 예선 3위에 올라 1위부터 3위까지 미국 선수들이 휩쓸었습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이나윤은 27.25점으로 출전 선수 27명 중 25위를 기록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