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래퍼 마미손, 유튜브 영상 두 편으로 벌어들인 수익 공개

SBS뉴스

작성 2018.12.05 16: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복면 래퍼' 마미손의 유튜브 수입이 공개됐습니다.

지난 4일 마미손은 자신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소년 점프' 뮤직비디오와 '소년점프 엉거주춤' 영상으로 벌어들인 수익을 공개했습니다.

영상에서 마미손은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실 것 같았다"면서 말문을 열었고, "지난 9월 14일에 소년점프 뮤직비디오를 유튜브에 등록했다"면서 약 두 달간 벌어들인 수익에 대해 얘기했습니다.

마미손은 "한 달 동안은 광고를 걸지 않았다"면서 "총 3,300만 회 조회 수 중 1,300만 회 정도는 누락이 돼서 수익 창출이 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마미손은 "2,000만 회 조회 수가 수입으로 잡혔기 때문에 총 14,639달러. 한화로는 1,700만 원 정도를 유튜브로 벌었다"고 말했습니다.
래퍼 마미손, 유튜브 영상 두 편으로 벌어들인 수입 공개이어 마미손은 수익을 공개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마미손은 "소년점프로 인해 돈과 명예를 얻었다"며 "이 사랑과 관심을 그대로 돌려드리려 한다"고 말했습니다.

마미손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여행이라는 경험을 팬들에게 선물로 드리고 싶다"면서 "마미손 채널 구독자 중 몇 명을 여행 보내드리려 한다. 제가 좋아했던 나라별 여행지들 몇 군데를 영상으로 보내드릴 테니 마음속으로 가고 싶은 곳을 정해서 가면 될 거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래퍼 마미손, 유튜브 영상 두 편으로 벌어들인 수입 공개마미손은 지난 11월 종영한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에 분홍색 복면을 쓰고 등장해 화제를 모았습니다.

마미손은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에서 탈락한 이후 유튜브 계정을 개설해 신곡 '소년점프'를 공개했습니다.

지난 9월 공개된 해당 뮤직비디오는 5일 현재 누적 조회 수 3천 1백만을 기록했습니다.

한편 마미손이 인기를 얻으면서 누리꾼들은 '매드클라운이 마미손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이에 대해 매드클라운은 한 방송에 출연해 "저랑 관련 없는데 자꾸 엮인다"고 답했습니다.

(구성=이선영 에디터, 사진='Mommy Son' 유튜브, 매드클라운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