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답답한 대기질 계속…아침에는 영하권 추위

SBS뉴스

작성 2018.11.29 21:27 수정 2018.11.29 22: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29일) 영동과 충청 이남 곳곳으로 황사가 관측됐습니다.

밤사이 대부분 동해상으로 빠져나가겠지만, 남부지방은 내일 새벽까지, 일부 남해안 지방은 내일 아침까지도 황사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대부분 지방에서 미세먼지가 100㎍을 웃돌았는데요, 내일도 공기는 답답합니다.

경기도와 충북, 남부지방이 '나쁨' 수준을 보이겠고, 모레까지도 미세먼지는 빠져나가지 못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내일 중부지방은 오늘보다 기온이 내려갑니다.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2도, 철원 영하 7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한낮에는 기온이 10도 이상 올라서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겠습니다.

주말까지는 큰 추위 없겠지만 다음 주 초반에는 비가 내리겠고요, 이후로는 초겨울 날씨가 찾아오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