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웅태, 2018 국제근대5종연맹 최우수선수 등 2관왕

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18.11.11 15: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국 남자 근대5종의 간판 전웅태가 국제연맹이 주는 2018년 최우수선수상을 받았습니다.

전웅태는 키프로스 리마솔에서 열린 국제근대5종연맹 총회에서 2018년 최우수선수로 선정돼 트로피를 들어 올렸습니다.

아울러 올 시즌을 세계랭킹 1위로 마친 전웅태는 이 부문 상도 별도로 받아 2관왕에 올랐습니다.

전웅태는 올해 5월 월드컵 3차 대회 우승, 4차 대회 준우승을 차지했고, 월드컵 파이널에서는 정진화에 이어 2위에 오르는 등 빼어난 성적을 거뒀습니다.

지난 8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도 남자 개인전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한국 근대5종은 지난해 정진화에 이어 2년 연속 국제연맹이 선정하는 최우수선수를 배출하는 경사를 누렸습니다.

대표팀을 지휘한 최은종 감독은 2년 연속 최우수 지도자상을 받았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