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사고 낸 60대 '단속 불만'…차량 몰고 지구대 돌진

한상우 기자 cacao@sbs.co.kr

작성 2018.11.10 17: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음주사고 낸 60대 단속 불만…차량 몰고 지구대 돌진
음주 교통사고를 낸 60대가 단속에 불만을 품고 승용차를 몰고 경찰서 지구대를 향해 돌진했다가 붙잡혔습니다.

오늘(10일) 새벽 1시 55분쯤 경북 예천군 예천경찰서 예천지구대에 63살 A 씨가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돌진했습니다.

하지만 지구대 앞에 설치된 경계석에 막혀 사무실 안까지 진입하지 못해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A씨는 이후에도 경찰관에게 욕설을 내뱉는 등 거친 말과 행동을 하다가 특수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체포됐습니다.

A씨는 앞서 1시간 전쯤 예천읍 내에서 만취 상태로 차를 몰고 가다 다른 차와 부딪친 뒤 달아났다가 사고현장 인근에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음주 측정결과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43%였습니다.

가족과 함께 일단 집에 돌아온 A씨는 다시 승용차를 몰고 나와 지구대에 간 것으로 경찰 조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