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부로 나와달라" 요청에 하정우 대답은?…"만나서 이야기하자"

SBS뉴스

작성 2018.11.09 14: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사부로 나와달라" 요청에 하정우 대답은?…"만나서 이야기하자"
'사부 하정우'를 브라운관에서 볼 수 있을까.

SBS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배우 하정우에게 '사부 힌트'를 얻음과 동시에 섭외에 나섰다.

오는 11일(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 배우 하정우가 전화 힌트자로 출연한다.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스무 번째 사부를 만나기 위해 강남의 한 레스토랑에 모였다. 사부의 정체를 궁금해하는 멤버들에게 제작진은 먼저 전화 힌트를 제공했다. 힌트의 주인공은 '천만 배우' 하정우였다.

하정우의 목소리를 듣자마자 멤버들은 힌트는 뒷전이고 "사부님으로 모시고 싶다"며 매력 어필을 시작했다. 또 하정우로부터 사부의 소소한 일상을 들은 멤버들은 "그것만으로 방송 분량 충분하다"며 너스레를 떨어 촬영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미지
멤버들의 열렬한 반응에 하정우는 멤버들에게 "한 번 만나서 이야기하자"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정우는 오늘의 사부에 대한 힌트로 "별명이 마녀"라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은 "도대체 어떤 분이기에 별명이 '마녀'냐"며 두려움에 떨었다는 후문이다.

하정우와 멤버들의 전화 통화 내용은 11일(일) 오후 6시 25분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