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벼랑 끝 짜릿한 역전승…리그 2위 '우뚝'

SBS뉴스

작성 2018.11.09 03: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남자 프로배구에서 대한항공이 한국전력에 짜릿한 역전승을 따내고 2위로 도약했습니다.

대한항공은 1세트를 따냈지만, 한국전력 서재덕을 막지 못해 2, 3세트를 내주고 벼랑 끝에 몰렸습니다.

패배 위기에서 주포 가스파리니와 베테랑 김학민이 힘을 냈습니다.

가스파리니는 강력한 스파이크를 폭발시켰고, 김학민은 결정적인 블로킹 3개로 상대 공격을 차단했습니다.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대한항공은 5세트까지 가져가며 짜릿한 역전승을 따냈고, 리그 2위로 뛰어올랐습니다.

첫 승에 또다시 실패한 한국전력은 개막 7연패에 빠졌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