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징

SBS뉴스

작성 2018.11.09 03: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비가 그치고 나면 먼지가 좀 가라앉겠거니 했는데 주말에도 안심할 수 없다고 하니까 벌써부터 답답해집니다.

언제까지 이렇게 마스크 쓰는 것만 강조해야 하는지 근본적인 해결 대책이 참으로 아쉽습니다.

나이트라인 마치겠습니다. 편안한 밤 보내십시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