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기상캐스터하다 배우로 전향한 김혜은…결정적인 계기는?

SBS뉴스

작성 2018.10.12 11: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기상캐스터하다 배우로 전향한 김혜은…결정적인 계기는?
전직 기상캐스터였던 김혜은이 배우로 전향하게 된 계기를 공개했습니다.

지난 11일 tvN 예능 프로그램 '인생술집'에 게스트로 김혜은이 출연해 입담을 펼쳤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혜은은 "(이전에) M 본부 9시 뉴스에서 날씨를 했었다"라며 "그때 마침 보도국을 배경으로 한 미니시리즈가 방영 중이었다"고 말했습니다.
김혜은 기상캐스터 시절당시 김혜은은 해당 드라마인 '결혼하고 싶은 여자'의 제작진으로부터 "진짜 기상캐스터가 까메오로 출연을 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얘기했습니다.

김혜은은 "그때 연기가 처음이었는데 부끄럽기 싫어서 연기 수업을 받았다"며 "그때 이후 배우로 전향하게 됐다"고 얘기해 놀라움을 안겼습니다.
김혜은 기상캐스터 시절이날 방송에서 "남편과 만난 건 기상캐스터 시절이지 않냐"는 MC의 질문에 김혜은은 "기상캐스터 하던 시절에 미용실 언니의 소개로 만났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김혜은은 1997년 청주 MBC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각종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배우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강호선 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습니다.

(구성=이선영 에디터, 사진=tvN '인생술집', MBC 뉴스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