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와 방탄은 처음이지? '방탄판사단'에 쏟아진 여야의 비판

이혜원 작가,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18.10.11 18: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10일)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 진행됐습니다. 최근 사법 농단 의혹 수사에서 법원이 압수수색 영장을 수차례 기각한 것을 놓고 여야 할 것 없이 강하게 비판했는데요. 이춘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방탄소년단(BTS)이 들으면 기분 나쁠 텐데, 지금 국민이 '방탄판사단'이라고 한다."라며 사법부가 조직 보호 논리에 빠졌다는 비판을 하기도 했습니다. 뜻밖의 여야 협치의 순간을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