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성내동 퓨전 파스타집에 "세트는 안 시킬 것이다"

SBS뉴스

작성 2018.10.10 23: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골목식당 백종원, 성내동 퓨전 파스타집에 "세트는 안 시킬 것이다"
성내동 만화거리의 에이스 퓨전 파스타 집이 무사히 점검을 마쳤다.

10일 밤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의 백종원 대표가 성내동 만화거리에서 새로운 솔루션을 시작했다.

먼저 방문한 곳은 서울 강동구 성내동의 만화거리에 퓨전 파스타집이었다. 이곳은 '성내동 에이스'라 불리는 가게였다.

백종원은 먼저 세트 메뉴의 구성에 대해 지적했다. 파스타 가격의 편차가 있어 세트로 시킬 때 어떤 파스타를 시키냐에 따라 할인폭이 크게 달라진다는 것.

이어 참나물파스타를 시식한 백종원은 "맛있다"며 "평상시 먹는 파스타에서 느끼지 못할 식감이다"라고 평했다.

하지만 백종원은 파스타의 가격이 일주일 전에 1000원 인하된 것을 알고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퓨전 파스타집 사장인 김준태 씨는 "방송 온다고 가격을 내린 건 전혀 아니다"고 말했다.

간장크림리소또 맛을 본 이후, 백종원은 "세트는 안 시킬 것 같다"며 참나물 파스타에 대해서만 호평했다.

주방을 지켜본 백종원은 소스통을 보고 "이거 새 거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상황실의 김준태 씨는 "적어도 2년 된 것이다"라고 재차 부인했다. 백종원은 "이거 '집밥 백선생' 할 때 내가 써서 유행한 거라 잘 안다"고 설명했고, 퓨전 파스타집은 혼란스러워하며 대답을 얼버무렸다.

(SBS funE 조연희 에디터)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