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로나 돌아간 이승우, 후반 교체 출전…팀은 4-1 완승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18.09.17 00:05 수정 2018.09.17 00: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베로나 돌아간 이승우, 후반 교체 출전…팀은 4-1 완승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맹활약한 이승우 선수가 A매치 일정까지 마치고 소속팀인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B(2부리그) 엘라스 베로나로 돌아가 후반 교체 선수로 출전했습니다.

이승우는 이탈리아 베로나의 스타디오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에서 열린 카르피와의 2018-2019 세리에B 홈 경기에서 후반 34분 왼쪽 측면 공격수 카림 라리비 대신 투입돼 끝날 때까지 그라운드를 누볐습니다.

2017-2018시즌을 마친 뒤 러시아 월드컵에 나선 이승우는 지난달 초 컵 대회 '코파 이탈리아' 경기에 출전한 뒤 23세 이하 축구 대표팀에 합류해 아시안게임에 나섰습니다.

일본과의 결승전 선제골 등으로 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에 앞장선 그는 파울루 벤투 감독의 국가대표팀에도 승선해 코스타리카, 칠레와의 평가전을 치르고 베로나로 돌아갔습니다.

베로나는 카르피를 4대 1로 꺾고 정규리그 무패(2승 1무)를 달렸습니다.

(사진=베로나 인스타그램 캡처/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