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수도 서비스 개선에 1천882억원 투자…30개 기술 개발

임태우 기자 eight@sbs.co.kr

작성 2018.09.16 14: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상·하수도 분야 서비스 개선을 위해 7년간 1천882억원이 투자됩니다.

환경부는 상·하수도 분야 기술 혁신을 위해 내년부터 2025년까지 국고 1천357억 원, 민간 525억 원 등 총 1천882억 원을 투자하는 환경기술개발사업을 벌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업은 미량·신종 오염물질 최적 관리기술, 저에너지·고효율 핵심 기자재·처리기술, 지능형 관리기술 등 3개 분야 30개 세부기술 개발로 구성됐습니다.

이 사업으로 개발되는 기술이 상·하수도 분야에 성공적으로 도입되면 오염물질이 효과적으로 관리되고 에너지 사용량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 사업은 지난해 기획을 마치고 지난달 말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해 보고서가 발간됐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