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신길동 공사 현장에서 크레인 쓰러져

정동연 기자 call@sbs.co.kr

작성 2018.09.16 11: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서울 신길동 공사 현장에서 크레인 쓰러져
오늘(16일) 오전 7시 40분쯤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한 공사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22t 대형 크레인이 쓰러졌습니다.

이 사고로 가로등과 공사장 안전펜스가 일부가 무너지고 통신선이 끊어졌지만 다친 사람은 없었습니다.

영등포소방서는 사고 3시간 여만에 쓰러진 크레인을 다시 세운 뒤 현장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크레인이 건설자재를 들어올리다가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쓰러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 중입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