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태풍 '망쿳' 필리핀 강타…항공기·선박 운항 중단

송인호 기자 songster@sbs.co.kr

작성 2018.09.15 12: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최고 시속 285km의 돌풍을 동반한 슈퍼 태풍 '망쿳'이 필리핀 수도 마닐라가 있는 북부 루손섬에 현지시간 오늘(15일) 새벽 1시 40분쯤 상륙했습니다.

강풍으로 항공기 50여 편이 결항했고, 높은 파도로 선박 운항이 중단되면서 5천 명 안팎의 승객이 항구에 고립됐습니다.

또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면서 간판이 추락하고 정전사고가 발생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필리핀 적십자사는 1천만 명이 영향권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