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군, 팔레스타인 시위대에 발포…"3명 사망·248명 부상"

이홍갑 기자 gaplee@sbs.co.kr

작성 2018.09.15 08: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팔레스타인 자치령인 가자지구에서 반(反)이스라엘 시위를 하던 주민 3명이 이스라엘군의 발포로 숨졌다고 로이터통신과 온라인매체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등이 전했습니다.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통치하는 가자지구의 보건당국 관리들은 분리장벽 근처에 모인 수천 명의 팔레스타인 시위대 가운데 3명이 이스라엘군의 총격에 숨졌으며 사망자 중 1명은 11세 소년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최소 248명이 부상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스라엘군은 분리장벽을 따라 모인 팔레스타인인 1만3천 명을 해산하기 위해 필요한 무력을 사용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군은 일부 시위대가 이스라엘군을 향해 돌과 화염병, 수류탄을 던지고 타이어를 불태웠으며 이 과정에서 이스라엘군 1명이 부상했고, 팔레스타인인 9명이 잠시 이스라엘 쪽으로 넘어오기도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