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병원서 시신 훔친 남성 2명 붙잡혀

SBS뉴스

작성 2018.09.15 01: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의 한 병원에서 시신을 훔친 뒤 돈을 요구한 남성들이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나이지리아 언론 '데일리포스트'와 영국 BBC방송 등은 14일(현지시간) 나이지리아 이모주(州) 경찰이 시신 1구를 훔친 남성 2명을 체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들은 이모주 이케두루 지역의 한 병원 영안실에서 노인 여성의 시신을 몰래 가져간 뒤 병원에 시신을 돌려주는 대가로 1만1천 달러(약 1천200만원) 상당의 돈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병원의 영안실 관리자인 은완시는 "그들(용의자들)은 영안실에 침입해 시신을 훔쳤고 용의자 중 한 명은 나의 옛 직원"이라며 "그들은 나에게 돈을 달라고 요구했지만 나는 경찰에 신고했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함정수사를 통해 용의자들을 차례로 붙잡았고 이들이 덤불에 숨겨놓은 시신을 찾아 가족들에게 인계했습니다.

용의자들은 납치 혐의로 감옥에서 각각 6년과 14년을 복역한 뒤 최근 출소했다가 범죄를 다시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