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추석 앞두고 사과·배 가격 하향 안정세"

SBS뉴스

작성 2018.09.14 16: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차례상에 오르는 대표적인 제수 과일인 사과·배 가격이 추석을 앞두고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14일 기획재정부와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이번 주 사과(홍로) 소매가격과 배(신고) 도매가격은 1주 전보다 하락했다.

사과 가격은 이날 기준으로 10개당 2만5천781원으로 최근 고점이었던 지난 6일보다 952원(-3.6%) 내렸다.

배 가격도 15㎏당 4만8천243원을 기록, 최근 고점이었던 지난 4일보다 4천354원(-8.3%) 떨어졌다.

정부는 지난주부터 햇상품 출하가 시작됐고, 지난달 30일 발표한 추석 민생안정대책에 따라 수급 안정 물량 확대 공급과 할인판매 등이 진행되면서 가격이 하락한 것으로 분석했다.

다만 사과·배 가격은 작년과 비교했을 때 여전히 높은 수준이라는 것이 정부 분석이다.

정부는 추석 직전인 내주에도 사과·배 가격은 출하 여건 회복, 물량 확대 공급으로 더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정부 관계자는 "폭염·태풍 등의 영향으로 사과·배 가격 불안이 우려됐지만, 하향 안정세를 나타내고 있다"며 "장보기 걱정을 더는 추석이 될 수 있도록 성수품 수급·가격 동향을 면밀히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