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수살인' 김윤석 "하정우와 대결은 UFC, 주지훈과는 테니스"

SBS뉴스

작성 2018.09.13 16: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암수살인 김윤석 "하정우와 대결은 UFC, 주지훈과는 테니스"
배우 김윤석이 후배 주지훈과의 연기 앙상블을 하정우와 비교해 말했다.

13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암수살인'(감독 김태균)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김윤석은 주지훈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영화 '추격자'와 비교해 말할 수 있을 것 같다. '추격자' 에서 하정우 씨가 분했던 지영민하고의 싸움이 UFC라고 한다면 이번에 주지훈이 연기했던 강태오와의 결투는 테니스 같았다"면서 "접견실에서의 장면들은 상대가 강력한 서브를 넣으면 막아내듯 두 사람이 테니스를 격렬하게 친 것 같다. 물론 내면에선 UFC를 하고 있었겠죠."라고 말했다.
이미지이어 "형사물이라는게 영화적으로 쉽게 접하는 장르고, 통쾌하게 정의가 이기는 영화를 만들기도 좋다. 그런데 이 영화를 만들면서 그렇게 가지 않아도 훌륭한 영화가 나올 수 있다는 것을 봤다. 무엇보다 이 영화에 나오는 형사의 모습이 이제껏 했던 형사물 중 가장 마음에 들었다. 에너지가 용과로처럼 끓어오르는게 아니라 느리더라도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는게 마음에 들었다."고 영화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암수살인'은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실화극. 김윤석은 살인범의 자백을 믿고 암수살인을 쫓는 유일한 형사 '형민'으로 분했으며, 주지훈은 감옥 안에서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 '태오'로 분했다.

영화는 10월 3일 개봉한다.

<사진 = 김현철 기자>

(SBS funE 김지혜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