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 측 "현아-이던 신뢰 관계 훼손…퇴출 결정"

SBS뉴스

작성 2018.09.13 13: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큐브 측 "현아-이던 신뢰 관계 훼손…퇴출 결정"
큐브 엔터테인먼트 측이 '사내 연애'를 소속 아티스트 현아와 펜타곤 멤버 이던을 퇴출시켰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입장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 왔다.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되어 퇴출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아와 이던은 큐브엔터테인먼트의 3인조 혼성 그룹 트리플H의 동료 멤버이자 연인으로, 지난 8월 열애설이 불거지면서 둘 사이가 수면으로 드러났다. 현아는 하루 만에 소속사 입장과는 달리 이던과 2년째 열애 중이라고 고백한 바 있다.

이후 현아와 이던의 공식적인 활동은 모두 취소됐으며, 이던은 펜타곤 활동에서 제외되면서 퇴출 가능성이 점쳐지기도 했다.

다음은 큐브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큐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 왔습니다.

수 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 하다고 판단되어 두 아티스트의 퇴출을 결정 지었습니다.

지금까지 함께해준 두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