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미 "특활비, 업무추진비로 돌리려면 그간 사용내역 밝혀야"

이세영 기자 230@sbs.co.kr

작성 2018.08.13 11: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정미 "특활비, 업무추진비로 돌리려면 그간 사용내역 밝혀야"
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 방침을 결정한 것과 관련, "특활비 일부를 정당한 업무추진비로 전환하겠다면 특활비가 어떤 부분에서 정당하게 사용됐는지 공개부터 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기존 특수활동비 사용 내역을 공개하지 않고 업무추진비부터 증액한다면 이는 결국 은폐된 특수활동비가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특활비 폐지는) 여론의 비판에 직면한 양당이 국민 앞에 항복을 선언한 것"이라며 "정의당은 기득권 양당에 대한 감시의 끈을 놓지 않고, 실질적인 특활비 폐지가 이뤄질 수 있도록 책임을 다할 것" 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