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가족', 12만 돌파…고레에다 최고 흥행 기록 '눈앞'

SBS뉴스

작성 2018.08.13 10: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어느 가족, 12만 돌파…고레에다 최고 흥행 기록 눈앞
올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에 빛나는 영화 '어느 가족'이 전국 12만 관객을 돌파하며 빛나는 흥행 성적을 거두고 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어느 가족'은 12일 전국 4,578명을 동원해 다양성 영화 부문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12만 3,891명.

지난 7월 26일 개봉한 '어느 가족'은 개봉 18일 만에 12만 명을 돌파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2013년 개봉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최고 흥행작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누적 관객 수 12만 6,227명 )이후 최고 기록이다. 오늘 중 '어느 가족'은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의 누적 관객 수를 넘을 것으로 보인다.

'어느 가족'은 할머니의 연금과 훔친 물건으로 살아가는 가족이 우연히 길에서 떨고 있는 다섯 살 소녀를 데려와 함께 살게 되면서 벌어지는 한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에 힘입어 일본에서 30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모았다. 한국에서도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고레에다 감독은 개봉에 맞춰 국내에 내한해 관객과 만나기도 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