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균, "3차 정상회담 北 입장 들어볼 것…우리 생각도 얘기"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18.08.13 09: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조명균, "3차 정상회담 北 입장 들어볼 것…우리 생각도 얘기"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오늘(13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리는 남북고위급회담에서 정상회담과 관련한 "북측 입장을 들어보고, 우리측이 생각하는 바도 얘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남측 수석대표인 조 장관은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에서 판문점으로 떠나기에 앞서 이렇게 밝혔습니다.

조 장관은 정상회담 날짜를 북측에 제안했느냐는 취재진 질문에는 "현 단계에서 그런 구체적 부분까지 언급하기는 좀 이르지 않나 싶다"고 밝혔습니다.

조 장관은 그러면서 "판문점선언 이행에 대해 전반적으로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할 일을 논의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북측이 회담에서 제재완화를 요구할 가능성에 대해 조 장관은 북측 나름대로 할 얘기가 있을 것 같다면서 우리 입장을 잘 설명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조 장관은 또 "완전한 비핵화를 목표로 비핵화와 남북관계 개선을 상호 촉진해나가는 역할을 하도록 노력한다는 게 기본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남북은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오늘 오전 10시부터 고위급회담을 열어 3차 정상회담 일정과 장소 등을 협의할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