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 최초 태양탐사선 발사…태양풍 탐사 대장정 올라

이홍갑 기자 gaplee@sbs.co.kr

작성 2018.08.12 17: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인류 최초의 태양 탐사선이 미국에서 발사됐습니다.

미 항공우주국(NASA)은 현지시간 12일 새벽 3시 31분 플로리다 주 케이프커내버럴에서 '파커 태양 탐사선'을 발사했습니다.

탐사선은 델타Ⅳ 로켓에 실려 상공으로 쏘아 올려졌습니다.

파커 탐사선은 태양 대기층의 가장 바깥에 있는 코로나를 통과하며, 태양에서 불어오는 강력한 바람인 태양풍을 포함해 태양의 대기를 탐사하는 임무를 수행합니다.

오는 10월쯤 금성을 빠르게 지나 11월에 태양의 궤도에 진입할 예정입니다.

이후 7년간 태양 주위를 24차례 근접해 돌며 임무를 수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이 탐사선은 태양 표면으로부터 약 600만 ㎞ 이내까지 다가가는 등 역사상 태양에 가장 가까이 근접할 예정입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