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야기' 중국으로…제주에 영향 없어 폭염 지속

SBS뉴스

작성 2018.08.12 14: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제14호 태풍 '야기'가 중국 쪽으로 완전히 방향을 틀어 제주에는 아무 영향이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에 있는 국가태풍센터는 태풍 '야기'가 12일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서남서쪽 약 300㎞ 해상을 지나 중국 상하이 쪽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예보했다.

이 태풍은 13일 새벽 상하이 남쪽으로 상륙할 것으로 전망했다.

따라서 태풍 '야기'의 영향은 제주에 거의 미치지 않으리라고 예상했다.

국가태풍센터는 또 괌 북쪽 해상에서 발생한 제15호 태풍 '리피'가 일본 가고시마 쪽으로 북상 중이나 더 발달하지 못해 14일 오전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보했다.

태풍 '리피' 역시 제주에는 아무 영향도 미치지 못할 것으로 예상함에 따라 폭염과 가뭄 현상은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